'타이틀리스트'에 해당되는 글 2건

  1. 타이틀리스트 미드 스태프백 캐디백 TB7SF4 리뷰
  2. 타이틀리스트 TA9ACRFCK 거리 측정기 케이스 리뷰


골프 클럽을 담는 캐디백은 최근 경량에 스탠드가 구성된 제품이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필자 또한 초기에 경량 스탠드백을 구매해 사용했으나 스탠드를 펼치지 않았을때 바닥면이 작아 제대로 서있지 못하고 몇 번을 넘어져 다소 무겁고 휴대성은 떨어지더라도 큰 사이즈의 제품으로 교체해 1년 넘게 만족스럽게 사용하고 있다.

타이틀리스트 미드 스탠드백 TB7SF4는 블랙과 화이트 구성에 레드 포인트가 더해진 클래식한 디자인으로 질리지 않는 멋스러운 제품이다. 현재는 2020년형 모델이 출시되어있으며, 본 제품은 2019년 제품이다. 온라인 쇼핑몰에서 30만원대에 구매했다.

 

 

 

 

경량 스탠드백 제품에 비해 확실히 부피도 크고 무겁지만 손잡이부터 견고한 느낌이 다르다. 다양한 수납공간으로 골프공부터 골프화까지 많은 제품들을 수납할 수 있는 공간이 장점이다.

 

 

 

하단에도 여러 개의 수납 공간이 구성되어 장갑, 볼, 거리측정기와 스윙 측정기 등 다양한 관련 용품을 담아두고 있으며, 넓은 받침대의 하단 구성으로 넘어지지 않고 안정적으로 세워진다. 하단 측면에 우산 꽂이도 구성되어있다.

 

 

 

양 측면에도 큰 포켓이 구성되어 여러 가지 제품을 수납할 수 있다.

 

 

 

 

멋스러운 타이틀리스트 로고 택이 부착되어 있으며, 원형 고리가 구성되어 네임택이나 릴 타올 등을 걸어두기에 좋다.

 

 

 

매우 큼직한 전면 포켓에는 신발도 쉽게 수납이 가능하다.

 

 

 

곳곳에 다양한 크기의 포켓이 구성되어있어 수납에 있어서는 부족함이 없다. 작은 포켓에는 렌치와 스윙 측정기 제품을 넣어 사용하고 있다.

 

 

 

클럽 수납 공간은 6분할로 구성되어있으며, 하단까지 이어는 스타일은 아니다. 많은 클럽을 넣을 경우 그립 등에 의해 엉키는 현상은 종종 있으며, 드라이버, 우드/유틸리티와 롱아이언/숏아이언, 웨지와 퍼터를 구분해서 넣기에는 무난하다.

 

 

 

 

후드 커버도 두툼하고 퀄리티가 좋다. 이전에 사용하던 타이틀리스트 플레이어스4 경량 스탠드백과 비교하면 높이나 부피에 있어 훨씬 큰 모습이며, 그만큼 안정적인 느낌은 물론 견고한 느낌을 주고 있다.

 

 

 

 

어꺠끈도 매우 넓고 두툼하여 어깨에 멨을때 높은 안정성을 제공해주고 있다.

 

 

 

 

클럽들을 수납한 모습. 14개의 클럽을 여유롭게 수납할 수 있으며, 모두 커버를 사용하더라도 큼직한 후드로 문제가 없다. 

 

 

 

 

카트에 실려있는 모습. 무난한 디자인이다보니 캐디백만 보고 카트를 찾는데 용이하지는 않은 편이지만 튼튼하고 안정적이라 필드 라운드는 물론 스크린 골프나 연습장 까지 항상 만족스럽게 사용하고 있다. 단점은 크고 무겁다는 점.

드라이버, 우드/유틸리티, 아이언, 웨지, 퍼터까지 대부분의 클럽을 여러 번 바꿨지만 캐디백은 계속 타이틀리스트 TB7SF4 미드 스태프백을 사용하고 있다. 계속 봐도 질리지 않는 클래식하고 깔끔한 디자인, 견고하고 안정적인 구성에 수 많은 포켓의 편리한 활용성까지 만족스러운 제품이다.





레이저 거리 측정기를 사용하는 골퍼라면 보통 허리 벨트에 케이스를 착용하며 골프 라운드 중 이용하게 된다. 대부분 거리측정기를 구매하면 이렇게 허리에 착용할 수 있는 케이스가 기본 제공되는데, 지퍼와 고무줄을 이용한 방식이 대부분으로 자주 넣고 뺄때 번거로움을 느끼고, 패션에 신경 쓰는 경우라면 디자인에서도 아쉬움이 다소 있을 수 있다.

타이틀리스트 TA9ACRFCK 거리측정기 케이스는 레이저 타입의 거리 측정기를 수납하며 쉽게 넣고 뺄 수 있도록 자석 방식의 커버가 구성되어있는 모델이다. 타이틀리스트의 멋스러운 로고는 물론 가죽 느낌의 심플하고 고급스러운 디자인에 매료되어 제품을 구매했다.

 

 

 

 

 

상단 커버는 2개의 자석을 이용해 고정되며, 대부분 지퍼와 고무줄로 구성되어있는 거리 측정기의 번들 케이스에 비해 훨씬 깔끔하고 편리하다. 제품 구매 후 1년이 넘은 현재까지 모든 필드 라운드에서 매우 만족스럽게 사용하고 있다.

 

 

 

 

 

 

후면은 고리가 덧대어져있어 벨트를 통과해 허리에 고정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있다.

 

 

 

 

 

기존에 사용하던 거리 측정기에 기본 제공되는 케이스와의 비교. 가격대가 높은 부쉬넬의 디자인과 비슷한 이러한 타입이 대부분인데, 지퍼와 고무줄 방식보다 개인적으로 자석 방식의 커버가 사용하기 편리했음은 물론 디자인에 있어서는 비교가 불가능할 정도로 깔끔하고 고급스럽다.

 

 

 

 

 

약간 컴팩트한 크기를 가진 골프버디 GB LASER 1S 거리측정기를 수납해본 모습. 매우 여유있게 수납이 가능하다.

 

 

 

 

 

수납하는 거리 측정기의 크기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으나 내부 상단에도 공간이 다소 여유있다.

 

 

 

 

 

내부에 부착되어있는 택이 수납을 매우 방해하는데, 구매하자마자 과감하게 뜯어내고 사용하는걸 추천.

 

 

 

 

 

다소 꽉 끼는 느낌이긴 하지만 현재 메인으로 사용하고 있는 부쉬넬 투어 V4 레이저 거리측정기에도 케이스는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 가로 9cm, 세로 4cm, 높이 13cm로 대부분의 레이저 거리 측정기 수납에 문제가 없다.

 

 

 

 

 

모든 골프 라운드 중에 레이저 거리 측정기를 사용하고 있으며, 타이틀리스트 TA9ACRFCK 케이스와 함께 편리하고 멋스럽게 잘 사용하고 있는 만족스러운 제품. 가격대 또한 국내 정식 유통 제품이 3만원대로 부담없이 직접 구매해 사용하거나 선물하기에도 매우 좋은 제품이라 생각된다.